Untitled Document
한마음
한소리
사진이야기
건축이야기
미술이야기
음악이야기
오늘을 살며
다시 생각하며
이달의 복음말씀
복음묵상
쉼터
추천사이트


저의 집에
오신것을 진심으로
환영합니다.
박종구.바드리시오입니다.


제목 : 램브란트
한마음   [누리집] 2008-09-03 06:13:51, 조회:1,417, 추천:29
      빛의 미술가라고도 하는 램브란트.
      화려한 붓놀림, 풍부한 색채, 하늘에서 쏟아지는 듯한 빛과 어두움.
      램브란트 그림의 마력은 명성을 누리던 젊은 시절보다.
      고독과 파산의 연속이었던 말년에 더욱 빛났다.
      강렬한 힘과 내면을 꿰뚫는 통찰력, 종교적 권능을 감지하게 하는
      탁월한 빛의 처리 기법은 미술사의 영원한 신비로 남아 있다.
      그의 그림을 보면 내가 그 시대를 살아가고 있는 듯한 느낌을 받는다.

      램브란트(Harmensz van Rijn Rembrandt 1606-1669)는
      네델란드의 레이덴에서 출생했다.
      아버지의 희망에 따라 라틴어 학교를 거쳐 라틴어 대학에 들어갔으나,
      수개월만에 화가를 지망하여 자퇴하였다.
      1621년 그곳의 화가 J. 스와넨브르흐에게 사사받고,
      이어서 암스테르담에서 P.라스트망에게 배웠다.
      32년 외과의사 조합으로부터 위촉받은[툴르프 박사의 해부]로
      호평을 받기 시작하였다.
      34년 명문의 딸 사스키아 판 오이렌부르흐와 결혼하였으며
      당시의 미술세계시장 이라고 할수 있는 암스테르담에서 첫째가는
      초상화가로서의 명성을 얻었다.
      그러나 그의 화화가 성숙해 짐에 따라
      외면적인 유사성보다는 오히려 내면적인 것, 인간성의 깊이를 그리고자 하는
      욕망이 절실해 지면서 종교적 또는 신화적 소재나 자화상의 작품이 많아졌다.
      따라서 42년 청신한 화풍의 [야경]을 제작, 발표하였으나,
      일반인들이 그 예술의 깊이를 이해하지 못하였으며, 더욱이 사랑하는 아내마저 죽자
      실망과 곤궁속에 빠졌다.

      그러나 이에 불구하고 온 정열을 기울여 작품에 정진하는 한편,
      아들 티투스의 성장과 그의 후반생의 좋은 반려자가 되어 준 헨드리케 스토펠스와의
      재혼으로 그림은 더욱 원숙해졌다.
      그러나 그 이후 경제상태는 점차 악화일로로 치달았고
      결국 56년에 파산선고를 하기에 이르렀다.
      62년 헨드리케가 죽고, 68년에는 유일한 아들인 티투스 마저 죽자, 이듬해 자신도
      유태인가의 초라한 집에서 임종을 지켜보는 사람도 없이 쓸쓸히 죽었다.
      레어나르도 다빈치와 함께 회화 역사상 가장 큰 화가로 손꼽히고 있으며,
      종교화, 신화화, 초상화, 풍경화, 풍속화 등 모든 종류에 걸친 작품이 있다.

      현존하는 작품은 유화 약 600점, 에칭 300여점, 소묘 천 수백점 등이 있다.
      종교화에는 독특한 기법이 쓰여졌고, 매우 장엄한 효과를 올린 걸작이 많다.
      작풍은 대상에 대해서는 사실적이지만, 빛의 효과에 대해서는 최대의 이상주의자였고,
      색채 및 명암의 대조를 강조함으로써 의도하는 회화적 효과를 올리는 데 그 특색이 있다.
      즉, 색이나 모양이 모두 그 빛 자체이며, 명암이야말로 생명의 흐름이었다.
      오늘날 그를 가리켜[혼의 화가][명암의 화가]라고 일컫는다.



천사 앞에서 뒷걸음질치는 당나귀



뮤직파티



Self Portrait
자화상



Frederick Rihel on Horseback
마상의 Frederick Rihel



Self Portrait as a Young Man -자화상



Danae-다이아나



The Descent from the Cross-십자가의 성인



Belshazzar's Feast
Belshazzar의 축제



Bust of an Old Man in a Fur Cap>
-모피모자를 쓴 노인



Artist in his Studio
작업실의 화가



Woman Wearing a Gold Chai>
-금목걸이를 한 여인



야경




 

Copyright 1999-2020 Zeroboard / skin by Nara
msn:sugiwwkd@nate.com / mail:sugiwwkd@naver.com
Warning: Unknown(): Your script possibly relies on a session side-effect which existed until PHP 4.2.3. Please be advised that the session extension does not consider global variables as a source of data, unless register_globals is enabled. You can disable this functionality and this warning by setting session.bug_compat_42 or session.bug_compat_warn to off, respectively. in Unknown on line 0